회원가입
    회원 및 회비관리
    도서목록 및 구입
    공지사항
    정보
    포토앨범
    자유게시판
HOME > 커뮤니티 > 정보

총 게시물 65건, 최근 0 건 안내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영화읽어주는상담가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5833

#♧영화읽어주는상담가♧


#《나를찾아떠나는영화여행》

다음주 월요일에 열리는 영화 "명량"에서 이순신 장군을 이해할 수 있는 영상들 하나 더 올립니다.
이순신 장군의 최측근에 대한 영상을 통해 그분의 성품을 이해해 보시기 바랍니다.

#사단법인 #성심인성연구원
#박현경소장

♡♡♡♡♡♡
1.YouTube에서 '이순신 장군과 그의 최강의 수군들 Admiral Yi Sun Shin (1/5)' 보기.
https://youtu.be/_LgTOCtRwY8


2.YouTube에서 '영화 '명량' 설민석 강사 인강 1탄(ROARING CURRENTS, 2014)' 보기
https://youtu.be/tsyOOI13qjA

3. YouTube에서 '영화 '명량' 설민석 강사 인강 2탄(ROARING CURRENTS, 2014)' 보기
https://youtu.be/PQzxxbOw__U


이순신 장군과 그의 최강의 수군들 Admiral Yi Sun Shin (1/5)이순신 장군과 그의 최강의 수군들 Admiral Yi Sun Shin (1/5) 이순신(李舜臣, 1545년 (인종 원년) 4월 28일 (음력 3월 8일) ~ 1598년 (선조 31년) 12월 16일 (음력 11월 19일))은 조선 중기의 무관이다. 본관은 덕수(德水), 자는 여해(汝諧), 시호는 충무(忠武)이며, 한성 출신이다. 문반 가문 출신으로 1576년(선조 9년) 무과(武科)에 급제하여 그 관직이 동구비보 권관, 훈련원 봉사, 발포진 수군만호, 조산보 만호, 전라좌도 수군절도사를 거쳐 정헌대부 삼도수군통제사에 이르렀다. 본인 스스로에게 엄격하고 청렴한 생활을 하고 깊은 효심을 지닌 선비의 모범으로 평가된다. 장수로서는 임진왜란 때 조선의 삼도수군통제사가 되어 부하들을 잘 통솔하는 지도력, 뛰어난 지략, 그리고 탁월한 전략과 능수능란한 전술로 일본 수군과의 해전에서 연전연승하여 나라를 구한 성웅(聖雄)으로 추앙받고 있다. 노량 해전에서 전사한 뒤 선무공신 1등관에 추록되고 증 의정부우의정에 추증되고 덕풍군에 추봉되었다가, 광해군 때 다시 증 의정부좌의정에 추증되고 덕풍부원군에 추봉되었고, 정조 때에는 증 의정부영의정으로 가증(加贈)되었다. 고려 때 중랑장(中郞將) 이돈수(李敦守)의 12대손이며, 조선 초 영중추부사(領中樞府事)를 지낸 이변(李邊)[2]의 후손이다. 외가는 초계 변씨(卞氏), 처가는 온양 방씨(方氏, 당시에는 상주 방씨)이다. 그의 묘는 충청남도 아산시에 있다. Yi Sun-shin or Lee Sun shin (Hangul: 이순신; hanja: 李舜臣; April 28, 1545 – December 16, 1598) was a Korean naval commander, famed for his victories against the Japanese navy during the Imjin war in the Joseon Dynasty, and is well-respected for his exemplary conduct on and off the battlefield not only by Koreans, but by Japanese Admirals as well. Military historians have placed General Yi Sun-Shin on par with Admiral Horatio Nelson as arguably the greatest naval commander in history for his undefeated record against seemingly insurmountable odds despite no background in naval training. His title of Samdo Sugun Tongjesa (삼도 수군 통제사 ; 三道水軍統制使), literally meaning "Naval Commander of the Three Provinces," was the title for the commander of the Korean navy until 1896. Perhaps his most remarkable military achievement occurred at the Battle of Myeongnyang. Outnumbered 133 warships to 13, and forced into a last stand with only his minimal fleet standing between the Japanese Army and Seoul, he still managed to destroy 33 of 133 Japanese warships in one of the most astonishing battles in military history.[citation needed] Despite never having received naval training or participating in naval combat prior to the war, and constantly being outnumbered and outsupplied, he went to his grave as one of few admirals in world history who remained undefeated after commanding as many naval battles as he did (at least 23). Yi died at the Battle of Noryang on December 16, 1598. With the Japanese army on the verge of being completely expelled from the Korean Peninsula, he was mortally wounded by a single bullet. His famous dying words were, "The battle is at its height...beat my war drums...do not announce my death." The royal court eventually bestowed various honors upon him, including a posthumous title of Chungmugong (충무공; 忠武公; Duke of Loyalty and Warfare), an enrollment as a Seonmu Ildeung Gongsin (선무일등공신; 宣武一等功臣; First-class military order of merit during the reign of Seonjo), and two posthumous offices, Yeonguijeong (영의정; 領議政; Prime Minister), and the Deokpung Buwongun (덕풍부원군; 德豊府院君; The Prince of the Court from Deokpung). Yi remains a venerated hero among Koreans today. http://en.wikipedia.org/wiki/Yi_Sun-sin www.youtube.com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